성쌓기 나눔방
 
    너희는 두려워 말고 가만히 서서 여호와께서 오늘날 너희를 위하여 행하시는 구원을 보라. 출 14:13
 
 
 
  성쌓기 청사진
 
  성쌓기 최신글 보기
  성쌓기 최신댓글 보기
   
  서약과 지침 모음
  교회 세부 manual
  말씀사역 나눔방
예수 그리스도론
구원론
제자훈련 구원반 나눔방
거듭남의 필요성을 깨닫는 단계
자신의 죄에 대한 각성의 단계
천국을 침노하는 단계
신적 조명의 단계
복음적 회개의 단계
거듭남의 단계
새생활론
 
제자훈련 성장반 나눔방
흠 없는 거룩의 단계
성령님의 음성을 듣는 단계
이타적 사랑의 단계
  핵융합 : 따뜻함
  핵융합 : 개방성
  핵융합 : 친화력
  핵융합 : 동일성
  핵융합 : 배려심
  핵융합 : 섬김
  핵융합 : 겸손과 상호존경
Always Happy & Positive
하나님 나라 확장의 단계
그리스도인의 직업관
영분별론
종말론
 
교회사
 
  종교개혁
 
  청교도
 
  대각성운동
 
 

  감사찬양사역 나눔방

감사합니다!
찬양 모음
 
  기도사역 나눔방
  봉사사역 나눔방
  복음전파사역 나눔방
  사랑돌봄사역 나눔방
셀사역 나눔방
교사사역 나눔방
  상담사역 나눔방
  개인 전인건강 나눔방
  가정회복 나눔방
부모 공경
 
그리스도인의 결혼 준비
부부 사랑
자녀 양육
 
  치유사역 나눔방
  축사사역 나눔방
 
  기초소양훈련 나눔방
영성 훈련
양심 훈련(도덕 훈련)
사유 훈련(이성 훈련)
감성 훈련(정서 훈련)
의지력 훈련
기본 예의 훈련
 
   

130 , 1
민재홍    2012-09-26 09:12:16   
십자가의 의미

십자가의 의미

 

태고 이래

가장 흉악한 죄인이 받던 형벌

용서받지 못할 모독죄

 

창조주가

무도(無道)하다고 십자가에 달렸으니

이 무지한 죄악을 어찌할꼬

 

이 세상을 깡그리 몰살해도

할 말이 없는데

도리어 원수를 사랑하시네

 

묵묵히 지신 십자가

이 세상 죄악의 무게가

얼마나 무거우셨을까

 

사랑하는 주님, 용서하소서

제 십자가만이라도

제가 지고 가겠나이다






박성화 : 2012/09/26    

아멘~^^


이세용 : 2012/09/26    

아멘...


박정룡 : 2012/09/26    

아멘!!


우상준 : 2012/09/26    

아멘~!!


박지선 : 2012/09/26    

아멘


노병기 : 2012/09/26    

아멘!!


권소용 : 2012/09/26    

아멘...!!


유리나 : 2012/09/26    

'제 십자가만이라도 제가 지고 가겠습니다..' 아멘...!


김형진 : 2012/09/26    

아멘


윤지명 : 2012/09/26    

아멘!!!


kimbogeong : 2012/09/26    

클릭그리고 아멘!!
하나님의 자비 십자가의 사랑을 더욱 느끼게 하네요


최은아 : 2012/09/26    

아멘~!! 마음이 뭉클합니다. 감사합니다^^


주현계 : 2012/09/27    

아멘! 민 선생님, 참 좋네요!! ^ ^


주영경 : 2012/09/27    

아멘~~


최민호 : 2012/09/27    

좋습니다!! 민선생님!!


김선미 : 2012/09/27    

아멘!


김희정 : 2012/09/27    

아멘!!


노예진 : 2012/09/27    

아멘. 아멘.


이제환 : 2012/09/27    

세상 모든 죄를 짊어지고 가신 주님... 저도 저의 십자가를 지고 주님을 쫓겠습니다. 아멘!!!


김진원 : 2012/09/27    

숙연해집니다.


홍은주 : 2012/09/28    

그 무거운 십자가의 무게 속에 저의 죄도 담당하신 그 깊은 사랑의 은혜가
더 뜨겁게 감동적으로 밀려옵니다!!
,


윤지은 : 2012/09/28    

아멘!!


박경직 : 2012/10/03    

아멘!!!주님지신 그 십자가 사랑합니다,감사합니다.
세상등지고 십자가보네...찬양이 생각납니다.


변진선 : 2015/11/27    

아멘!!! 주님을 따라 기꺼이 십자가를 지겠습니다ᆢ
주님께서 저를 위해 기꺼이 그리 하신 것 처럼요..


이시형 : 2022/06/13    

아멘! 감사합니다!


Next   감동, 감화의 은혜 [11] 민재홍
Prev   주권과 자유의지 [18] 민재홍